분류 전체보기 (604)
공지사항 (58)
설악산 (259)
산양 (95)
대청봉 케이블카 (190)
Statistics Graph

 

 

나의 삶은 누구도 함부로 할 수 없으며
나의 삶이 누구에게 끌려가서도 안된다.
나만의 존엄한 삶이 있는 까닭이다.
오직 자연의 지배를 받는 삶이기에
삶의 바탕을 흔드는 일에 저항하는 것이다....
강원도청 앞을 가득 채우고 외칩시다.
설악산 케이블카 승인 취소하라!!!!!!!!!!!!!

관련글 (0)  댓글 (0)

prev    | 123456···604 |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