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류 전체보기 (604)
공지사항 (58)
설악산 (259)
산양 (95)
대청봉 케이블카 (190)
Statistics Graph

 

 

 

바람 부는 날이면 가슴 깊이 파고드는

산의 울음소리가 나를 흔들어대는 까닭을 안다.

설악산어머니의 상처는 늘어나고 아픔은 커지고 있지만

우리들의 탐욕과 무관심은 설악산을 죽음의 산으로 바꾸고 있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나는 온몸으로 저항한다. 비록 작은 힘이지만 간절함으로 내 몸을 던져 저항한다.

 

케이블카 설치 결정이 이 달 말 쯤 됩니다.

온몸으로 저항하고 막아내야 하는 절박함 속에서

모든 것은 그 님께 맡기고 힘차게 나아갑니다.

일정도 때에 따라 바뀌고 해서 저와의 일은 연락 따로 주시기 바랍니다.

 

관련글 (0)  댓글 (0)

prev    | 1···5678910111213···604 |    next